프린트 갭 이미지이메일 전송갭 이미지리스트
섹션 타이틀 이미지
보해 복분자주, `럭비공 와인` 애칭으로 美서 호평
보해양조
기사입력 2008.12.15 15:31:00
보내기
기사 나도 한마디

◆ 올해 히트상품 / 주류 ◆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럭비공 와인`이라는 용어를 들어본 적 있는지. 이는 미국 소비자들이 보해 복분자주를 부르는 애칭이다. 도자기 형태로 패키지를 만들었는데 모양이 럭비공과 비슷하기 때문이다. 럭비공 와인은 현재 `오리엔탈 스타일 와인`으로 미국 현지에서 많은 관심을 불러모으고 있다.

보해 복분자주는 2004년 출시 이후 국내 복분자주 시장의 절대 강자로 탄탄하게 입지를 다지고 있다. 판매실적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 올해 예상 매출액은 지난해보다 30% 이상 늘어난 600억원 선에 달할 전망이다.

2005년 APEC 정상회의 공식 만찬주로 선보인 것을 시발점으로 2007 한ㆍ중 정상회담, 남북 정상회담 등 굵직굵직한 행사에서 공식 만찬주로 사용되며 국제 무대에서 인지도를 높였다. 이에 힘입어 해외시장 진출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현재 보해 복분자주는 미국을 비롯한 중국 호주 뉴질랜드 프랑스 태국 싱가포르 등 10여 개 국가로 나가고 있다.

보해 복분자주는 와인의 급성장세 속에 토종술로서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최근 4년간 국내 과실주 수출 1위 자리를 지키고 있고 2005년 1월에는 와인 국제경쟁대회인 `더 댈러스 모닝 뉴스 와인 컴피티션`에서 은메달을 받으며 세계 유수 와인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BIG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갭 이미지 이메일 전송 갭 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

분야별 주요뉴스

포토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