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갭 이미지이메일 전송갭 이미지리스트
섹션 타이틀 이미지
靑·새누리, 민주당 정부조직법 개편안 수용 조건 거부
기사입력 2013.03.06 15:48:50 | 최종수정 2013.03.06 17:15:39
보내기
기사 나도 한마디

청와대와 새누리당이 6일 민주통합당이 제시한 정부조직 개편안 수용 3대 요건에 대해 일제히 거부할 것임을 시사했다.

김행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박기춘 민주통합당 원내대표가 제시한 3대 요건에 대해 "정부조직이나 미래창조과학부와는 전혀 상관없는 별개의 문제"라며 사실상 거부 의사를 밝혔다.

김 대변인은 "방송사 사장 인선 등과 관련해 연계했는데 그것이 바로 정부조직법을 정치적 이슈로 다루고 있다는 증거"라며 "미래창조과학부와는 전혀 상관이 없는 별개의 문제를 정부조직법 통과와 연계하는 상황에 대해 (청와대) 관련 수석이 상당히 안타까워했다"고 전했다.

이한구 새누리당 원내대표도 "민주당의 제안은 정치권이 공영방송에 개입하는 것"이라며 "검토할 가치가 없다"고 밝혔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긴급 회견을 갖고 공영방송 이사 추천 요건의 강화, 방송사 파업 언론 청문회의 즉시 실시, MBC 김재철 사장에 대한 철저한 검찰 수사 및 사퇴 등 3대 요건이 받아들여질 경우 방송 부문의 미래창조과학부 이전이라는 새누리당의 정부조직법 개편안을 전격 수용하겠다고 밝혔다.

[김용영 기자]
민주당 "방송 부문 미래부 이관 요구 조건부 수용"
靑 "비상시국 인식, 국정공백 최소화 노력"
고심 깊어지는 朴대통령…정국대처 주목
與일각"靑 타협책 제시·與 정치력 발휘"주문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를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만나세요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갭 이미지 이메일 전송 갭 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


기획/연재

기획/연재 더보기

분야별 주요뉴스

포토

포토 더보기

2012 대한민국 우수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