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갭 이미지이메일 전송갭 이미지리스트
섹션 타이틀 이미지
故 임윤택 납골당에 아내 사칭한 장난… “상식 밖”
기사입력 2013.03.05 15:35:37 | 최종수정 2013.03.05 15:53:01
보내기
기사 나도 한마디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고 임윤택 아내 이혜림씨를 사칭하는 장난이 벌어졌다.

이혜림 씨는 5일 자신의 트위터에 “저를 사칭해서 납골당에 메시지 남기고 결혼사진 붙여놓고 오시는 분이 있던데.. 그런 장난 치지마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생전에도 사후에도 악성 댓글로 고통 받던 고인이었다. 이제 댓글도 부족해 그의 유해가 안치된 납골당에 장난을 치는 이들이 나타났다.

울랄라세션의 리더 고 임윤택은 지난해 8월 3살 연하의 이혜림 씨와 결혼 후, 그해 10월 딸 임리단 양을 낳았다. 평소 위암을 앓아오던 그는 투병 끝에 지난 달 11일 결국 세상을 떠났다.


이혜림 씨의 부탁(?)의 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도대체 누가 그런 짓을” “정말 상식 밖의 일이다” “힘내세요!” 등 위로의 말을 전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경진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를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만나세요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갭 이미지 이메일 전송 갭 이미지 리스트


 


notice

0번째 공지사항 배너 이미지

0 번째 이미지1 번째 이미지2 번째 이미지3 번째 이미지4 번째 이미지


기획/연재

기획/연재 더보기

분야별 주요뉴스

포토

포토 더보기